How much do you love Jesus?

Hi everyone!

I haven’t been able to write these days…it is probably because I can’t seem to wrap my mind around what’s going through my mind nowadays. hmmm how should I explain this….It is like…you know you like someone and that person also like you back…

View Post


The Broken

Found this inspirational video on youtube.
Just wanted to share.

View Post


Isaiah 41:10View Post

Isaiah 41:10

View Post


주님의 노래- 조수연

보사노바 풍의 CCM입니다. 가사가 참 좋네요! 함께 나누고 싶어서 공유 합니다~~

View Post


Facing My Ugliness part 2( Eng. Ver)

I wrote about facing my ugliness before. So today I am writing a ‘part 2′ of the story. If part 1 was focusing on getting closer to God through my ugliness/sinfulness, this time I want to share my thoughts on how to embrace my sinful nature. Actually,…

View Post


Facing my ugliness part 2 (Kor. Ver)

육체의 연습은 약간의 유익이 있으나 경건은 범사에 유익하니 금생과 내생에 약속이 있느니라 (디모데전서 4:8 KRV)

이전에 나의 연약함(즉 죄성)을 마주하는 것에 대하여 글을 썼던 적이 있다.
오늘은 나의 연약함을 마주하는 속편을 쓰고자 한다. 이전에는 나의 연약함을 인정하고 그것으로 인해서 하나님으로 부터 멀어지기 보다는 더 가까워지는 것에 초점을 두기로 했다면 이번에는 그 연약한 나의 모습을 어떻게 받아드리며 지혜롭게 살아갈 것인지에 대해서 느끼는…

View Post


Hello Everyone!

Hello Everyone! This is Broken Bucket. Hope you like new look of the blog =)

My new post is coming. Thank you for your patience (especially those who are waiting for english version.)

Feel free to email me if you have any thoughts or comments.(Well I…

View Post


내려놓기, 깨어지기, 그리고 내가 죽어야한다는 것

안녕하세요? 깨진 양동이 입니다. 오랜만에 글을 쓰는것 같네요.
오늘은 ‘내려놓다’ ‘깨어지다’ 그리고 ‘내가 죽어야한다’는 것에 참된 의미가 무엇인지에 대해 이야기 하고자 합니다.

“우리가 이 보배를 질그릇에 가졌으니 이는 능력의 심히 큰 것이 하나님께 있고 우리에게 있지 아니함을 알게 하려 함이라 (고린도후서 4:7 KRV)”

“그러므로 내가 그리스도를 위하여 약한 것들과 능욕과 궁핍과 핍박과 곤란을 기뻐하노니 이는 내가 약할 그 때에 곧…

View Post


Vulnerability and wholesomeness

This simply contains what I mainly believe in but without God in the equation. I still think it is important to share. hmmmm I want to say Vulnerability +GOD = being able to have close relationship with god. God bless you all!

View Post


Unfailing love by Chris Tomlin